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참여시설

print
구.한국은행 부산본부 부산시 문화재자료 제70호

위치안내

  • 개방시간~23:00
  • 주소부산광역시 중구 대청로 112 (대청동1가)
구.한국은행 부산본부는 1909년 7월 공포한 대한제국의 「한국은행조례」에 의해 설립된 국책은행인 한국은행 부산지점(일제강점기 조선은행 부산지점)이 있었던 곳이다. 일제강점기에 현 부지에 있었던 조선은행 부산지점 건물은 경성(서울)의 본점과 함께 르네상스 스타일의 외관을 가진 건물로 타츠노카사이 설계사무실에서 설계하여 준공하였으나, 해방 이후인 1963년 옛 건물을 철거하고 지금의 근대식 건축물을 신축하여 사용하였다.
구.한국은행 부산본부가 위치한 곳은 조선시대 초량왜관 경내에 해당하는 곳이며, 일제강점기 동양척식주식회사 부산지점(현,부산근대역사관),식산은행 부산지점, 경남무진주식회사를 비롯한 각종 금융기관과 한국 최초의 공설시장이었던 부평정시장(현,부평시장) 등이 들어서면서 부산의 중심 시가지가 된 대청로에 자리 잡고 있다는 역사성을 가지고 있으며, 대청로 일대에 남아있는 각종 유,무형의 자산들은 근대도시 부산을 설명할 때 빼놓을 수 없는 매우 귀중한 자산들이다.
구.한국은행 부산본부